제주항공, 모든 국내선 1만3천500원부터
제주항공, 모든 국내선 1만3천500원부터
  • 이완종 기자
  • 승인 2019.06.25 1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이완종 기자] 제주항공이 1년에 2번 진행하는 항공권 정기 할인행사인 '찜(JJiM) 항공권' 예매를 오는 27일 오후 3시부터 다음 달 2일 오후 5시까지 진행한다.

25일 제주항공에 따르면 이번 '찜 항공권' 최저운임은 유류할증료와 공항시설이용료 등을 포함한 국내선 전 노선(김포·부산·청주·대구·광주~제주, 김포~부산) 항공권을 1만3천500원부터 판매한다.

국제선의 경우 인천발 일본 도쿄·오사카(인천·김포발)·나고야·삿포로·오키나와 항공권을 4만8천700원부터, 후쿠오카·마쓰야마 4만7천500원부터다.

중화권 칭다오·웨이하이 4만7천500원부터, 자무스·타이베이 4만8천700원, 하이커우 5만4천700원, 마카오·홍콩·가오슝 운임은 5만2300원으로 만나볼 수 있다.

동남아는 방콕 6만9천원, 마닐라·세부·하노이·다낭·비엔티안 6만4천700원, 코타키나발루·치앙마이·호찌민 6만7천원부터 판매를 실시한다.

대양주의 운임은 괌 8만5천100원, 사이판 7만8천400원부터 판매하고,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는 6만5천800원부터다..

지방발 국제선은 부산발 도쿄·오키나와·타이베이 4만3천700원, 오사카·후쿠오카 4만2천500원, 다낭 5만9천700원, 괌 7만7천800원, 싱가포르 6만2천원부터 판매한다.

무안발 운임은 오사카·타이베이 4만3천700원, 후쿠오카 4만2천500원, 다낭/세부 5만9천700원, 코타키나발루 6만2천원, 방콕 6만4천원부터 판매될 예정이다.

아울러 청주~오사카 4만2천500원, 대구~도쿄 4만3천700원, 청주/대구~타이베이 4만3천700원, 대구~다낭 5만9천700원, 제주~홍콩은 4만7천300원부터 판매할 계획이다.

이번 '찜 항공권'은 탑승일을 기준으로 오는 10월27일부터 내년 3월28일까지 이용할 수 있으며, 자세한 운임 및 노선은 제주항공 홈페이지와 모바일 앱, 웹에서만 확인·예매할 수 있다. 다만 일부 노선 운임은 발권일, 환율 등에 따라 변경될 수 있다.

'찜 항공권'은 무료로 맡기는 수하물 없이 비행기 안으로 1개의 휴대품(3면 합계 115cm 이내, 무게 10kg 이하)만 들고 가는 조건이다. 수하물을 맡길 경우 '찜 항공권'을 예매한 후 '사전 수하물 구매 서비스'를 이용하면 된다.

이밖에 제주항공은 인천공항에 위치한 'JJ 라운지' 오픈을 기념해 오는 7월1일부터 8월31일까지 라운지 이용권을 성인 1만4천900원, 소아 9천900원에 구매할 수 있는 프로모션을 진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