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태의 아산세무서장 취임
박태의 아산세무서장 취임
  • 유창림 기자
  • 승인 2019.07.16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태의 아산세무서장

[중부매일 유창림 기자]"아산은 충효와 충훈이 깃든 고장이며, 탕정지구를 중심으로 충청권 제조업의 중심 도시로 급성장하고 있습니다. 아산에서 일하게 된 것을 매우 영광스럽게 생각합니다."

제5대 아산세무서장으로 취임한 박태의 서장(49)은 취임 일성으로 "아산세무서는 개청한지 4년여 밖에 되지 않았지만 대전청의 여러 세무서 중 그 중요성이 날로 부각되고 있는 만큼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고 말했다.

또, 직원들에게는"국민의 눈높이, 납세자의 입장에서 우리의 업무 방식 등을 다시 한 번 생각해 보는 유연한 자세로 업무를 수행하고 성실신고 지원을 통한 안정적 세수확보에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충남 태안출신인 박태의 서장은 서울대학교를 졸업하고 행정고시에 합격, 기재부 행정사무관에 임용돼 조세심판원 행정실 조사관실과 조세심판원 행정실장을 거쳐 조세심판원 상임심판관실 심판조사관을 역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