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태풍 지나고 찜통더위
[날씨] 태풍 지나고 찜통더위
  • 신동빈 기자
  • 승인 2019.07.21 16: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신동빈 기자] 태풍 다나스가 지나고 다시 찜통더위가 찾아올 것으로 전망된다.

청주기상지청은 22일 충북지역 낮 최고기온이 청주·증평·괴산·충주·음성·제천·단양·보은 33도, 진천·옥천·영동 32도까지 오르며 무더위가 찾아올 것으로 예상했다. 이는 전날보다 3~4도 높은 수치다.

기상지청 관계자는 "태풍 다나스의 여파로 오전동안 산발적으로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으나 오후 들어 대부분 그치며 기온이 크게 오를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Tag
#날씨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