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수자원공사, 물관리 아이디어 발굴 '국민포럼' 개최
한국수자원공사, 물관리 아이디어 발굴 '국민포럼' 개최
  • 김강중 기자
  • 승인 2019.07.28 13: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김강중 기자〕한국수자원공사는 26일 본사에서 물관리 아이디어를 발굴하기 위한 '제2회 국민포럼'을 개최했다.

'국민포럼'은 한국수자원공사와 참가자들이 함께 모여 발표와 토론 등을 통해 다양한 물 관련 아이디어를 도출하는 국민소통 프로 그램이다. 지난 4월 '수돗물 안심'을 주제로 제1회 국민포럼을 개최한 바 있다.

이번 국민포럼은 '체험으로 체감하는 가뭄과 지하수'를 주제로 수자원공사의 '가뭄교육체험장'과 '지하수 전시체험장' 등 교육체험시설 관람과 자유토론이 진행됐다.

'가뭄교육체험장'과 '지하수 전시체험장'은 기후변화에 대한 체감을 높이기 위해 가상현실 등 다양한 시청각 기술을 활용한 국민교육체험시설이다. 이 시설은 2020년 정식운영 예정이다.

토론에서는 교육체험시설의 콘텐츠 보완, 물 부족과 물재해에 대비하기 위한 수공의 역할 강화방안 등 다양한 논의가 이뤄졌다.

참가자들의 제안은 실행가능성 등을 검토하여 수자원공사의 교육체험 프로그램과 물관리 업무에 반영을 검토하기로 했다. 또 진행과정은 온라인 국민소통포털인 '단비톡톡(www.kwater.or.kr/danbitoktok)'에 공유돼 다양한 의견을 청취할 예정이다.

수자원공사 이학수 사장은 "물관리 전문기관으로서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물관리 혁신을 위해 참여의 기회를 확대하고 있다"라며, "물재해 예방과 건강한 물 환경 제공을 위한 노력을 통해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서 가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