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군, '미세먼지 없는 우리동네' 안심 대기환경 조성
태안군, '미세먼지 없는 우리동네' 안심 대기환경 조성
  • 이희득 기자
  • 승인 2019.08.06 13: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이희득 기자]태안군이 미세먼지 없는 쾌적한 대기환경을 만들기 위한 다양한 시책을 추진하며 군민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군은 우선 미세먼지 발생량을 저감하기 위해 친환경 자동차(전기차 50대, 전기이륜차 10대)를 보급하고 노후경유차 조기폐차 지원(204대), 액화석유가스(LPG) 1톤 화물차 신차구입 지원 사업 등을 펼쳤으며, 노면 청소차 운영 및 이륜차 배출가스 관리 등을 추진했다.

이와 함께 비산먼지 발생을 최소화 하고자 공사장 등 59개소의 지도·점검을 펼쳐, 3개소를 고발 조치하고 8개소에 과태료를 부과하는 한편, 14개소에 대해 행정처분을 진행했다.

또한 가정용 저녹스 보일러 설치 지원사업(100대)을 추진해 질소산화물의 배출을 줄이고, 다중 이용시설 실내 공기 질 관리 및 '기업과 함께하는 완충 녹지대 나무심기'를 추진해 생활 환경 속에서 발생하는 미세먼지 줄이기에 힘썼다.

더불어 사업장에서 발생하는 미세먼지를 줄이기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대기·악취 배출사업장 관리 강화 및 중소 영세사업장 대기방지시설 유지관리 지원을 적극 추진했다.

한편 군은 대기오염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원북면에 국가 대기오염측정소 추가 설치를 추진하고, 대기환경 전광판 관리·대기오염 경보제 운영·고농도 미세먼지 비상저감 조치 등을 추진하는 한편, 도시외곽산림·생활권 주변 유휴토지·공공녹지 등에 나무 심기를 진행해 장기적인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나무숲 조성도 함께 추진했다.

군은 앞으로 군민의 안전과 직결된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추가로 17억 원의 예산을 확보해 소규모 사업장 대기오염물질 방지시설 설치 지원, 노후 경유차 조기폐차 지원 등의 사업을 확대 추진하고 ▶미세먼지 저감 및 예방을 위한 기본계획 ▶도로 재비산 방지를 위한 살수차 운행 ▶미세먼지 발생 불법 배출원 조사 및 감시인력 확충 ▶대기 환경 전광판 정비 ▶미세먼지 알리미 시스템 구축 등의 사업을 추진, 미세먼지로 인한 군민 피해를 최소화하겠다는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미세먼지 등 대기오염물질의 정확한 측정으로 데이터를 지역 주민들에게 상시 제공해 미세먼지로 인한 피해를 줄이고, 도로·자동차·생활환경·사업장 미세먼지 관리 및 저감 대책 수립으로 '청정 태안'을 지켜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