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16일부터 '지역사회건강조사' 실시
충북 16일부터 '지역사회건강조사' 실시
  • 김미정 기자
  • 승인 2019.08.08 1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강행태·삶의 질 등 조사법정의무
사진은 기사 내용과 직접 관련이 없다. / 클립아트코리아
사진은 기사 내용과 직접 관련이 없다. / 클립아트코리아

[중부매일 김미정 기자] 충북도는 질병관리본부와 이달 16일부터 10월 31일까지 도내 만19세 이상 성인 1만3천명(전국 23만명)을 대상으로 '2019년 지역사회건강조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지역사회건강조사는 '지역보건법' 제4조에 따라 전국 255개 지역이 참여하는 법정의무 지역단위 일제 건강조사다.

올해 조사에서는 흡연, 음주, 식생활 등의 건강행태와 삶의 질 등 지역별 220~250여개의 설문문항에 대해 조사하며, 올해 혈압측정조사를 정식 도입해 지역별 고혈압 유병률 등 혈압 관련 지표들도 추가 조사한다.

조사대상은 만19세 이상 성인으로 보건소 소속 조사원이 표본추출로 선정된 조사가구를 방문해 노트북에 탑재된 전자조사표를 이용해 1대1 면접조사로 진행한다. 조사결과는 내년 3월 질병관리본부와 255개 각 보건소를 통해 공표할 예정이다.

지역사회건강조사 내용
지역사회건강조사 내용

충북도는 "조사된 모든 내용은 도민의 건강격차 해소를 위한 정책에 활용되며, 통계법에 의해 철저히 비밀이 보장되므로 조사에 협조해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