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범덕 청주시장, 수요자 중심 행정 서비스 강화 주문
한범덕 청주시장, 수요자 중심 행정 서비스 강화 주문
  • 신동빈 기자
  • 승인 2019.08.12 13: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신동빈 기자] 한범덕 청주시장이 12일 시청 소회의실에서 열린 주간업무 보고회에서 '수요자 중심 행정서비스 강화'를 주문했다.

한범덕 청주시장은 "장애인등급제도가 폐지됨에 따라 장애인에 대한 행정지원 양태가 바뀌는데 역지사지의 입장에서 수요자 중심 행정서비스를 펼쳐야 한다"며 "특히 해피콜 문제에 대해서 청주복지재단에서 연구한 '해피콜에 대한 분석 보고서'를 바탕으로 도시교통국, 복지국, 시설관리공단이 장애인의 입장에서 개선된 서비스를 제공할 있도록 각별히 노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이달 말에는 대한민국 독서대전, 9월은 청원생명축제, 10월에는 청주공예비엔날레가 개최된다"며 "많은 시민들이 즐기고 의미를 찾을 수 있도록 전 부서가 관심을 갖고 동참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아울러 "제74주년 광복절을 맞아 나라 독립을 위해 희생한 순국선열들을 기리기 위해 관내 게양된 가로기 및 게양시설의 훼손여부를 일제 점검하라"고 지시했다.

이 외에도 노동존중 청주 구현을 위한 노정 거버넌스 구성 및 운영 추진, 추석명절 종합대책 수립 및 취약계층 지원 철저, 내년도 업무계획 수립 및 국비 지원 사업 반영 노력 등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