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기섭 진천군수, 일본 수출규제 대응 기업체 방문
송기섭 진천군수, 일본 수출규제 대응 기업체 방문
  • 한기현 기자
  • 승인 2019.08.12 13: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천군은 일본의 수출 규제와 백색국가 명단 제외 조치에 대응하기 위해 피해업체를 직접 방문해 애로 사항을 청취했다.

송기섭 군수는 12일 이월면 (주)에이티세미콘 진천공장을 방문해 생산 공정을 둘러본 뒤 업체 관계자와 간담회를 통해 애로 및 건의사항을 들었다.

송 군수는 간담회에서 "예상 피해 지원 방안을 적극 검토하고 어려운 상황을 슬기롭게 극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기업 관계자는 "최근 미중 무역 분쟁에 이어 일본 수출 규제까지 겹치면서 업체 운영에 어려움이 예상되지만 군과 긴밀히 협조해 위기를 극복하겠다"고 밝했다.

진천과 경기도 이천 2곳에 사업장을 둔 에이티세미콘은 충격과 습기로 부터 반도체를 보호하는 외부 보호막인 '반도체 패키징'을 주력 생산하고 있다.

현재 사업비 89억원을 투자해 진천공장에 3공장을 증설 중이며, 내년 1분기 준공되면 고용 창출과 연간 300억원 이상의 매출 증대가 예상된다.

군은 송 군수의 지시로 지난 6일 '진천군 일본수출규제 대응 비상대책단'을 구성하고 피해 발생 시 긴급 경영안정 자금을 지원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