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산군 여성단체협의회, NO 아베경제보복 규탄
금산군 여성단체협의회, NO 아베경제보복 규탄
  • 김정미 기자
  • 승인 2019.08.13 13: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김정미 기자] 금산군여성단체협의회(회장 황해자)는 12일 농협 군지부 사거리에서 일본의 수출규제 조치에 이은 우리나라 백색리스트 제외 결정에 항의하는 일본 경제보복 규탄 결의대회를 열었다.

이날 참가자들은 성명문를 낭독하고 일본제품 불매, 일본여행 보이콧 등 생활실천 운동의 적극적인 동참과 일본 정부의 책임 있는 행동을 강력히 촉구하는 거리 캠페인을 가졌다.

여성회원들은 한일 양국의 신뢰를 깨뜨리고 국제무역질서에 반하는 일본 정부를 강력히 규탄하면서 아베정권에 대해 경제보복 조치와 추가 계획을 중단을 촉구했다.

또한 위안부 및 강제징용문제에 대해 당사자에게 사죄와 배상, 일본의 군국주의 부활행위 중단, 화이트리스트 철회 등을 요구하며 거리행진을 펼쳤다.

황해자 협의회장은 "일본은 과거사에 대한 반성은 하지 않고 적반하장으로 우리나라를 아직도 자신들의 속국처럼 얕보며 경제보복에 나섰다"며 "일본을 규탄하는 불매운동에 적극 동참해달라"고 호소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