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산해수청, 항만예선 안전설비 시연
대산해수청, 항만예선 안전설비 시연
  • 이희득 기자
  • 승인 2019.08.21 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이희득 기자]대산지방해양수산청은 항만예선 동양9호 승무원을 대상으로 23일 대산항 관리부두에서 선박 구명·소화설비(구명뗏목, 소화기, 신호탄)를 이용한 승무원의 퇴선훈련 및 안전설비 시연을 실시한다.

실제 선박사고 상황 발생을 가상하여 실시하는 금번 안전설비 시연은 승무원의 비상대처능력을 향상시키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구명조끼 착용 ▶선박 탈출을 위한 구명뗏목 팽창 및 조난신호 발사장치 시범작동 ▶화재 초기진화를 위한 소화기 사용 등을 선박 승무원이 직접 조작·작동하게 된다.

또한, 이번 시연에는 홍성 갈산중학교 관계자외 학생 30여명과 해양환경공단 대산지사 직원 및 선사관계자 등 다수 인원의 참관이 예정되는 등 선박 안전에 대한 사회적 관심을 반영하고 있다.

대산지방해양수산청 해사안전감독관은 "정부혁신의 일환으로, 실제상황에 기반한 체험형 안전교육을 계속 실시하여 연안여객선 해양사고 제로화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