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교육청, 학생안전체험관 개관
충남교육청, 학생안전체험관 개관
  • 최현구 기자
  • 승인 2019.09.03 14: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일 개관식과 함께 안전체험 한마당 행사 개최
충남교육청 제공
충남교육청 제공

[중부매일 최현구 기자] 충남교육청은 3일 학생들이 재난과 사고에 대한 대응방법을 체험하며 배울 수 있도록 새로 건립한 학생안전체험관의 개관식을 갖고 개관 기념으로 충남교육청안전수련원에서 안전체험 한마당 행사를 개최했다.

학생안전체험관은 공주시에 있는 충남교육청안전수련원 안에 있으며 총 사업기간 5년에 145억원을 들여 지하 1층 지상 3층 연면적 4천905㎡ 규모로 지어졌다.

자연재난과 사회재난 체험 위주의 타 시·도 체험관과 달리 학교 안전 7대 표준안의 교육내용을 근거로 생활 안전, 교통안전, 재난 안전, 생명존중 등 4개 체험관 18개 체험실로 구성된 게 충남만의 특징이다.

이날 개관식은 김지철 충남교육감, 양승조 충남도지사를 비롯한 각계 인사와 학생, 학부모 등 4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축하 공연, 개관식, 테이프 커팅식, 안전체험관 관람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4일까지 이틀간 개관 기념으로 열리는 안전체험 한마당 행사는 학생안전체험관의 전체 체험시설 중 5개 실내 체험 프로그램과 심폐소생술, 승강기 안전, 폭력예방, 직업안전, 지진, 교통안전 등 다양한 실외 체험프로그램 35개 총 40개 프로그램으로 구성해 진행된다.

도교육청은 학생안전체험관에서 올해 도내 196개 학교 1만3천700여 명을 대상으로 체험 교육을 진행하고 내년에는 300개 학교 4만5천명에게 안전체험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

아울러 도내 초등학교 3학년부터 중2까지의 모든 학생이 6년에 한번 체험에 참여하도록 해 학교 안전사고 발생 건수를 20% 이상 감소시킬 계획이다.

김지철 충남교육감은 "학생안전체험관은 기획 단계부터 종합적이고 세밀한 안전체험과 생명존중의식 함양에 목표를 뒀다"며 "충남만의 차별화된 안전체험교육으로 안전하고 행복한 충남교육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