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산시, 추석명절 종합대책 추진
논산시, 추석명절 종합대책 추진
  • 나경화 기자
  • 승인 2019.09.04 1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나경화기자]논산시가 시민들과 귀성객들의 안전하고 즐거운 추석명절을 위해 재난 및 교통,물가관리 등 각 분야별 추석명절 종합대책을 중점 추진한다고 밝혔다.

중점 추진 분야는▶안전사고 예방관리▶귀성객 안전 수송 및 편의제공▶추석명절 성수품 물가안정관리 및 체불노임 일소▶쾌적한 생활환경조성▶넉넉한 고향인심과 정감 넘치는 명절분위기 조성▶주민생활 불편해소▶엄정한 공직기강 확립 등 7개 분야다.

이에 따라 시는 15일까지 제수용품 제조업소, 재래시장, 대형마트와 축산물 판매업소 등을 대상으로 원산지표시, 유통기한 경과여부 등에 대한 단속을 실시한다.

또, 오는 6일 고향을 찾은 귀성객들에게 쾌적한 도시이미지를 제공하고자 공무원, 시민단체 등 200여명과 함께 오거리와 터미널, 시장 일원에서 대청소를 실시하며, 10일까지 사회복지 공동모금회를 통해 15개 읍면동 저소득층 982세대 대상 위문활동을 전개해 훈훈한 명절 분위기 조성에도 힘쓸 예정이다.

또한 시내 주요 간선도로와 시도 및 농어촌도로 내 도로변 잡초와 낙석제거 및 안내판을 정비하고, 논산경찰서 등 유관기관과 협조해 추석명절 특별교통 수송대책반을 운영, 귀 성객 편의 제공에 주력한다는 방침이다.

특히, 연휴 기간 중 종합상황실 운영을 통해 선물과 금품 수수 등 공무원 행동강령 위반과 명절 분위기에 편승한 공직기강 해이사례를 사전예방하고, 특별감찰 활동으로 누수 없는 행정 수행과 엄정한 공직기강을 확립하는데 집중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논산시민 여러분과 논산을 찾는 귀성객이 가족과 함께 안전하고 즐거운 추석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종합대책 추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