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군청 양궁팀, 전국 종합선수권 단체전3위·혼성단체
홍성군청 양궁팀, 전국 종합선수권 단체전3위·혼성단체
  • 최현구 기자
  • 승인 2019.09.08 15: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좌로부터 심민주, 김세연, 박재희 선수/홍성군 제공
좌로부터 심민주, 김세연, 박재희 선수/홍성군 제공

[중부매일 최현구 기자] 홍성군청 양궁팀이 최근 경상북도 예천군 국제양궁장에서 열린 제51회 전국 남여 양궁 종합선수권대회에서 단체전 3위, 혼성단체전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홍성군청 양궁팀 단체전은 4강에서 제주 현대백화점에 3:5로 패해 아쉽게도 결승 진출에 실패해 3위를 차지했다.

하지만 박재희 선수와 공주시청 이우주 선수가 짝을 이뤄 충남대표로 출전한 혼성단체전에서는 제주대표로 결승에 올라온 현대제철 박성철 선수와 현대백화점 정다소미 선수를 5:1로 이겨 우승을 차지했다.

이번 대회에는 전국에서 총 66개 팀 200여 명의 선수가 참가했으며 홍성군청 양궁팀은 김경호 감독과 이성진 코치, 심민주, 김세연, 박재희 선수가 리커브 개인전, 단체전, 혼성단체전에 참가해 그동안 갈고 닦은 기량을 겨뤘다.

또한 2020년 국가대표 1차 선발전에서도 홍성군청 양궁팀 심민주, 김세연, 박재희 선수가 1차전을 통과해 64명만 출전할 수 있는 국가대표 2차 선발전에 출전하게 됐다.

국가대표 2차 선발전은 오는 9월 19일부터 경상북도 예천군 국제양궁장에서 열린다.

김경호 감독은 "세대교체를 이루고 지속적인 성적 상승을 위해 열심히 훈련에 따라 준 선수들에게 고맙고 전국 규모 대회에서 꾸준하게 실전 감각을 유지하여 10월에 열리는 전국체육대회에서도 좋은 성적으로 홍성 양궁의 진면목을 보여주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홍성군청 양궁팀은 지난 7월에 열린 제37회 대통령기 전국 남녀 양궁대회와 6월 열린 제30회 한국실업양궁연맹 회장기 양궁대회, 2월에 열린 제21회 한국실업양궁연맹 회장기 실내양궁 대회에서도 2위를 차지하며 꾸준히 좋은 성적을 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