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보호관찰소, 옥천 관내 장애우 성금 전달
영동보호관찰소, 옥천 관내 장애우 성금 전달
  • 윤여군 기자
  • 승인 2019.09.08 1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법무부 영동준법지원센터는 6일 옥천군노인장애인복지관을 방문, 직원들이 모은 성금 30만원을 전달했다. / 영동보호관찰소 제공
법무부 영동준법지원센터는 6일 옥천군노인장애인복지관을 방문, 직원들이 모은 성금 30만원을 전달했다. / 영동보호관찰소 제공

[중부매일 윤여군 기자]법무부 영동준법지원센터(소장 백종현)는 6일 추석명절을 맞아 불우 중증 장애우 가정을 후원하기 위해 옥천군노인장애인복지관(관장 오재훈)을 방문, 직원들이 모은 성금 30만원을 전달했다.

백종현 소장은 "우리 보호관찰소는 안전한 지역사회를 만들기 위해 엄정한 법집행을 하는 기관이지만, 관내 어려운 이웃에 대하여 따뜻한 사랑과 관심을 가지고 지역민과 함께하는 기관이 되고자 앞으로도 지역사회 나눔과 봉사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영동보호관찰소는 매년 '설과 추석 명절, 5월 가정의 달' 등에 지역친화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지역사회 어려운 이웃들을 적극 발굴해 매월 직원들의 급여에서 일부를 모금해 조성한 '사랑의 손잡기' 기금을 지원해오고 있으며, 불우 장애인, 독거노인, 다문화, 범죄피해자 가정에 성금과 위문품을 전달해 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