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군노인복지관, 수강생들 화분 후원 새단장
영동군노인복지관, 수강생들 화분 후원 새단장
  • 윤여군 기자
  • 승인 2019.09.09 11: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동군노인복지관 평생프로그램을 수강생 정구자(오른쪽) 김평례(왼쪽) 회원이 꽃화분을 후원했다. / 영동군 제공
영동군노인복지관 평생프로그램을 수강생 정구자(오른쪽) 김평례(왼쪽) 회원이 꽃화분을 후원했다. / 영동군 제공

[중부매일 윤여군 기자]영동군노인복지관 평생프로그램을 수강하고 있는 정구자(74), 김평례(73) 회원들의 꽃화분 지원으로 영동군노인복지관 2층 구내식당안쪽 발코니가 새단장을 했다.

이들은 직접 가꾼 소나무 분재, 가시장미, 능선화, 수석, 선인장 등의 다양한 꽃들을 많은 이들과 함께 즐기기 위해 복지관에 후원했다.

정성과 애정으로 키운 꽃들이다 보니, 생기와 화사함을 가득 머금고 있다.

허전했던 빈 공간이 화사하게 변모해, 복지관을 찾는 많은 수강생들이 큰 호응을 보내고 있다.

정구자·김평례 씨는 "꽃이 피고 지어 다시 풍성해지는 과정을 지켜보며 즐거움을 함께 나누고 싶어 나눔을 실천했다"고 밝혔다.

서정길 군노인복지관장은 "꽃이 미치는 영향은 매우 크다. 우울증을 덜어주고 기억력도 상승시켜 심리적, 정서적으로 많은 도움이 된다"며 "복지관을 찾는 모든 분들이 꽃 화분으로 더욱 건강하고 활기찬 생활을 할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