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군 군서면협의체, 결연가정 이불 선물
옥천군 군서면협의체, 결연가정 이불 선물
  • 윤여군 기자
  • 승인 2019.09.09 11: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옥천군 군서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추석을 맞아 결연대상 가구를 방문해 이불을 전달했다. / 옥천군 제공
옥천군 군서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추석을 맞아 결연대상 가구를 방문해 이불을 전달했다. / 옥천군 제공

[중부매일 윤여군 기자]군서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위원장 박영범, 김영관)는 추석을 맞아 '더 좋은 이웃사촌' 결연대상 가구를 방문해 이불을 전달했다.

협의체 위원들과 군서면사무소 직원들은 지난 6월 '더 좋은 이웃사촌, 1 대 1 결연사업'을 추진하면서 관내 취약위기가정 35가구와 결연을 맺었으며 그동안 월 1회 이상 안부와 건강 확인을 하며 유대관계를 맺어 왔다.

결연가정 방문은 지난 8월 협의체 회의 시 결정되어 추진하게 된 것이며 협의체에서는 연합모금을 활용해 따뜻한 이불 1채씩을 준비했다.

김영관 민간위원장은 "예전에는 추석명절에 온 가족이 한자리에 모여 시끌벅적 웃음이 그칠 일이 없었는데 이제는 옛말이 되어 버렸다. 올 추석에는 멀리 사는 자녀들이 빠짐없이 고향을 찾아와 주었으면 좋겠다"고 안타까운 심정을 말했다.

박영범 군서면장은 "우리 협의체 위원들과 군서면사무소 직원들이 먼저 찾아뵙고 인사드리게 되어 마음이 놓인다"며 "모두가 함께 하는 행복한 추석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