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수능원서 전년비 1793명 감소한 1만6888명 접수
대전 수능원서 전년비 1793명 감소한 1만6888명 접수
  • 김강중 기자
  • 승인 2019.09.10 1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김강중 기자〕대전지역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응시원서 접수자가 전년보다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시교육청에 따르면 응시원서 접수 결과 전년에 비해 1793명이 감소한 1만6888명이 원서를 접수한 것으로 집계됐다.

남학생은 전년보다 785명이 감소한 8762명, 여학생은 1008명이 감소한 8126명으로 각각 집계됐다.

졸업 예정자는 작년에 비해 2067명이 감소한 1만2805명, 졸업생은 245명이 증가한 3692명이이다. 검정고시생과 기타학력 등은 29명이 증가한 391명이다.

영역별 응시 인원은 국어가 지난해 대비 1810명이 감소한 1만6843명, 수학 '가'형 5627명(458명 감소), 수학 '나'형 1만829명(1343명 감소) 등이다.

대학수능시험은 오는 11월 14일 치러진다. 성적표는 12월 4일 응시자에게 통지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