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산군, 지역상권 활성화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 가져
금산군, 지역상권 활성화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 가져
  • 김정미 기자
  • 승인 2019.09.10 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산군이 민족 최대의 명절 추석을 앞두고 9일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를 통해 지역상권 살리기에 나섰다.
금산군이 민족 최대의 명절 추석을 앞두고 9일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를 통해 지역상권 살리기에 나섰다.

[중부매일 김정미 기자]금산군이 민족 최대의 명절 추석을 앞두고 9일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를 통해 지역상권 살리기에 나섰다.

이날 행사는 침체된 전통시장에 활기를 불어넣고 다 같이 잘 사는 지역경제 활성화에 보탬이 되고자 마련됐다.

문정우 군수를 비롯한 금산군 공무원, 한국여성소비자연합 회원 등 30여명은 전통시장 들러 장보기와 함께 금산시장내 식당에서 주민들과 시장 활성화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금산사랑상품권을 이용해 지역에서 생산되는 육류, 농산물 등 제수용품과 생활용품을 구입하면서 경기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장상인들을 격려했다.

군은 전통시장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난 2일부터 11일까지 구내식당 휴무일(격주 수요일)을 활용한 점심 및 추석명절 장보기 행사 등을 적극 권장해왔으며 약 10일간 전 직원들이 한마음 한뜻으로 동참해 왔다.

추석명절을 맞아 금산의 지역화폐인 금산사랑상품권을 5% 특별할인 판매함에 따라 소비자들의 부담을 더욱 덜어주고 있다.

금산사랑상품권은 금산군 관내 전통시장(인삼시장 포함) 및 음식점, 주유소, 병·의원 등에서 사용가능한 금산군의 지역화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