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30억원 들여 충주산업단지 도시숲 조성
충주시, 30억원 들여 충주산업단지 도시숲 조성
  • 정구철 기자
  • 승인 2019.09.17 09: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주산업단지 전경
충주산업단지 전경

[중부매일 정구철 기자] 충주시가 시민들에게 쾌적한 생활환경 제공을 위해 총사업비 30억원을 투입해 충주일반산업단지 주변에 미세먼지 차단 숲을 조성한다.

미세먼지 차단 숲 조성사업은 충주시내에서 2㎞내에 위치해 각종 미세먼지 발생원이 되고 있는 20년 이상 노후산단인 충주산업단지 일원에 밀도 높은 숲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시는 국비 15억원과 지방비 15억원 등 총 30억원을 확보해 노후화된 목행용탄동 산업단지 주변 녹지대에 미세먼지 차단 숲 조성을 위한 기본계획 및 실시설계 용역을 추진 중이다.

시는 올 연말까지 실시설계 용역을 마무리하고 내년 2월부터 사업을 착공해 산업단지 내 대로변과 보도 및 완충녹지에 미세먼지 저감 능력이 우수한 수종인 느티나무, 목백합, 회화나무 등을 심어 내년 12월 미세먼지 차단 숲 조성을 마무리할 방침이다.

시는 미세먼지 차단 숲이 조성되면 산업단지 근로자들의 근무환경이 개선되고, 주민들에게도 쾌적한 생활환경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