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세종, 오송역 잇는 광역BRT 노선 증차키로
대전시, 세종, 오송역 잇는 광역BRT 노선 증차키로
  • 김강중 기자
  • 승인 2019.10.03 1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김강중 기자] 대전, 세종, 오송역을 잇는 광역BRT 노선이 증차된다.

시는 대전역을 출발해 정부세종청사를 거쳐 오송역까지 운행하는 광역BRT노선의 출퇴근시간 혼잡을 해소하기 위해 이달 4일부터 해당 노선을 증차 운행한다.

그동안 1001번은 출근시간대 세종시 3생활권역에서 대전시로 이동하는 이용객이 급증해 탑승불가 및 혼잡사례가 지속적으로 발생해왔다.

시는 이런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해당 노선의 차량을 16대에서 20대로 4대를 우선 증차하기로 했다. 인근 지역 주거인구 증가를 감안해 내년 상반기에 3대를 추가로 증차할 예정이다.

이번 증차로 해당 노선의 평균 배차간격은 13분에서 11분으로 단축된다. 출퇴근시간대에는 5분 간격으로 운행된다.

운행시간표는 차내 안내문, 대전시 홈페이지, 120콜센터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시 문용훈 교통건설국장은 "광역교통 수송을 담당하고 있는 BRT노선의 증차를 통해 대전~세종~오송 간 통행불편이 개선될 것"이라며 "앞으로 불편함이 최소화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