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삼천 등 3개 지하차도 조명 LED로 교체
대전시, 삼천 등 3개 지하차도 조명 LED로 교체
  • 김강중 기자
  • 승인 2019.10.14 14: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는 12억원을 투입, 삼천 등 3개 지하차도의 조명을 LED로 개선해 17일부터 운영한다.
대전시는 12억원을 투입, 삼천 등 3개 지하차도의 조명을 LED로 개선해 17일부터 운영한다.

[중부매일 김강강 기자] 대전시는 3개 지하차도의 조명을 LED로 개선해 17일부터 운영한다.

시 건설관리본부에 따르면 12억 원을 들여 삼천.갈마.유성 등 3개 노후 지하차도의 조명을 기존 나트륨램프에서 LED로 개선했다.

시는 LED 조명의 등기구 좌우 각도를 조정하는 거치대를 설치해 차량 진입 시 눈부심이 없도록 했다.

LED 조명으로 교체되면 3개 지하차도의 밝기가 기존 244룩스에서 1200룩스로 5배 이상 향상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 류택열 건설관리본부장은 "앞으로 지하차도 조명 개선사업을 이어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