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양군 공직자들 수확기 일손돕기 구슬땀
청양군 공직자들 수확기 일손돕기 구슬땀
  • 김준기 기자
  • 승인 2019.10.23 1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김준기 기자] 청양군 공직자들이 본청 각 실과와 읍면별로 수확철 농촌 일손돕기에 나서 농업인들의 반가움을 사고 있다.

건설도시과 직원들은 22일 장평면 직원들과 함께 화산리 구기자 재배농가를 방문, 구기자 수확에 구슬땀을 쏟았다.

한 직원은 "일손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에 보탬을 드리면서 보람을 느꼈다"며 "또한 농가가 가진 현장의 애로사항을 파악하는 뜻깊은 시간이기도 했다"고 말했다.

정산면 직원들은 인구감소와 고령화로 어려움을 겪는 농가를 돕기 위해 22일 백곡2리를 찾아 봉사활동을 전개했다.

이날 정산면 직원 15명은 구기자 수확기에 교통사고를 당해 일손을 멈춘 임모씨의 시설하우스를 찾아가 구기자 수확과 고춧대 제거작업을 도왔다.

청양군 공직자들의 일솝돕기는 실과별, 읍면별로 수화작업이 마무리될 때까지 계속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