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 초교 학부모 2명 중 1명 "학생 수 감소 심각"
청주 초교 학부모 2명 중 1명 "학생 수 감소 심각"
  • 이지효 기자
  • 승인 2019.11.21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도교육청, 적정규모학교 인식조사 결과 발표

교육 질 저하 우려 적정규모 육성 정책 잘 몰라
[중부매일 이지효 기자] 학생 수 감소가 현실화 되고 있는 가운데 학부모들도 이로 인해 교육의 질이 떨어지지 않을까 우려했다.

21일 청주교육지원청이 청주지역 80여개 초등학교 학부모와 교직원을 대상으로 시행한 '적정규모 학교 육성 정책 인식조사 결과'에 따르면 응답자의 49.5%가 청주지역의 학생 수 감소 현상을 심각하게 받아들이는 것으로 조사됐다.

그로 인해 32.5%가 교육의 질 저하를 가장 우려했으며 23.1%가 학교 시설 투자 한계, 22.8%가 다양하지 못한 활동, 12%가 학교 경쟁력 약화를 우려했다.

적정규모 학교 육성 정책의 필요성에는 응답자의 81.3%가 필요하다고 답변했지만 적정규모 학교 육성 정책을 알고 있는 응답자는 31.6%에 그쳤다.

적정규모 학교 육성 정책 추진 시 고려할 사항으로는 29.6%가 통학 불편 해소를 최우선으로 꼽았으며, 23%가 정책 필요성의 홍보, 이어 이해당사자의 이해와 동의(22.9%) 순으로 응답했다.

학교 이전 재배치 대상학교 선정 방법으로는 신설교 인근의 학생 수 적은 학교를 우선순위(33.6%)로 꼽았으며, 동일 행정구 내 희망학교(27.8%), 청주 시내 희망학교(20.8%) 순으로 나타났다.

자녀가 다니는 학교의 이전 재배치에는 학부모의 34.1%가 찬성했으나 교육청의 지원내용에 따라 결정하겠다는 응답이 40.3%로 가장 많았다.

이번 학교 이전 재배치 공모대상 62개 초교의 학부모도 교육청의 지원내용에 따라 결정하겠다는 응답이 40.1%로 가장 많았으며 찬성이 32.0%로 뒤를 이었다.

반대로 면지역 6학급 이하 초등학교 학부모는 반대 의견이 33.8%로 가장 많았으며, 교육청 지원에 따라 결정에 따른다(30.2%)와 찬성(29.1%)순이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