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中 북경시 청소년문화예술 교류 활동 진행
세종시-中 북경시 청소년문화예술 교류 활동 진행
  • 홍종윤 기자
  • 승인 2019.12.01 1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홍종윤 기자] 세종시교육청은 지난 11월 25일부터 29일까지 4박 5일의 일정으로 중국 북경시 청소년 교류 대표단이 세종시를 방문해 「세종시-북경시 청소년문화예술 교류 활동」을 진행했다.

지난 2014년부터 6년째 이어 온 세종시-북경시 청소년문화예술 교류 활동은 양 도시의 학생들이 세종시와 북경시를 격년제로 교차 방문하여 청소년 예술문화 공연을 함께 하고 교류하며 서로의 문화와 역사에 대해 알아가고 이해하는 행사이다.

이번에 방문한 북경시 청소년 교류 대표단은 북경교육위원회 첸 시시 인솔자를 대표로 관계자 7명, 학생 33명 총 40명으로 구성됐으며, 이 중 학생들은 지난해 세종시 학생들이 북경시를 방문했을 때 교류활동을 함께 했던 북경 제18학교(고등학교)와 방성원중학교의 학생 등 33명이 참여했다.

방문단은 26일 어진중학교와 세종예술고등학교를 방문해 미니 체육대회와 수업체험(국악 및 미술) 활동을 함께했고, 27일 오전에는 세종시교육청을 방문하여 세종교육정책에 대한 설명을 듣고 시설을 둘러보며 세종시교육청의 다양한 교육지원활동에 대한 이해를 높일 수 있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27일 오후에는 세종예술고등학교 강당에서 양국 학생들의 합동공연이 펼쳐졌다.

세종시는 지난 9월 공개선발을 통해 선정된 32명(아름중 외 3교)의 학생이 우리나라 고유의 리듬과 빠른 비트, 퍼포먼스 동작 등으로 구성된 '난타 공연'과 다양한 꿈을 가지고 있는 10대들의 고민과 이를 스스로 해결해가는 모습을 그린 창작 뮤지컬, '10대들의 꿈이야기'를 선보였다.

북경시의 학생 33명은 ▶경극 ▶색소폰 연주 ▶중국 전통 춤 ▶합창 등을 보여주었다.

이번 공연은 세종시 학생과 학부모, 시민들도 관람할 수 있도록 홍보되어 많은 청중들이 화려한 무대예술에 감탄을 자아냈다.

조성두 기획조정국장은 "양 도시의 학생 문화예술 교류활동을 통해 두 나라의 문화에 대해 학생들이 이해를 깊게 하고, 세계시민으로서 다 함께 행복하게 살아가는 공동체로서 역할을 다 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면서 "앞으로도 북경시와 지속적으로 문화예술 교류를 이어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