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 내포긴들영농조합 발효팝콘 '판매왕 챌린지' 1위
충주 내포긴들영농조합 발효팝콘 '판매왕 챌린지' 1위
  • 정구철 기자
  • 승인 2019.12.02 08: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주시 신니면 내포긴들영농조합이 '2019 농식품 창업콘테스트'에서 발효팝콘으로 판매왕 챌린지 부문에서 1위를 차지했다
충주시 신니면 내포긴들영농조합이 '2019 농식품 창업콘테스트'에서 발효팝콘으로 판매왕 챌린지 부문에서 1위를 차지했다

[중부매일 정구철 기자] 충주시 신니면 내포긴들영농조합(대표 손병용)이 지난달 28일 열린 '2019년 농식품 창업콘테스트'(판매왕 챌린지분야)에서 토종옥수수로 재배한 발효팝콘을 판매해 1위를 차지했다.

2일 시에 따르면 농림축산식품부가 주최하고 농업기술실용화재단이 주관하는 농식품 창업콘테스트는 농식품 및 전후방 산업분야에 창의적이고 혁신적인 사업모델 및 제품을 보유한 창업자를 발굴·육성하기 위해 지난 2015년부터 매년 열리고 있다.

농식품 창업콘테스트는 투자왕 챌린지와 판매왕 챌린지 2개 부문에서 최종 우승팀을 선발했으며 내포긴들영농조합 발효팝콘은 판매왕챌린지 부문에서 1위를 차지해 국무총리상과 우승상금 1억 원을 받았다.

'판매왕 챌린지'의 경우, 그동안 네이버스토어와 우체국쇼핑몰에서 지난 달 21일부터 이달 4일까지 경연이 펼쳐졌다.

결선에서는 소비자가 직접 해당 쇼핑몰을 통해 구매한 상품의 구매총액에 상품평과 본선점수 등이 합산해 우승자를 결정했다.

이번 콘테스트는 200여 개 팀이 치열했던 예선을 치러 25개 팀이 본선에 진출했고 이 가운데 최종 15개 팀이 결선에 진출했다.

판매왕 챌린지 결선에 도전한 내포긴들체험마을은 이번 콘테스트를 위해 제품에 대한 정보 제공과 판매 홍보를 진행해 8천만 원의 판매액을 올리며 당당히 판매왕 챌린지 분야에서 1위를 차지하는 영광을 안았다.

이번 수상으로 내포긴들영농조합 발효팝콘은 유튜브와 인터넷홈페이지 등 다양한 채널에서 제품을 홍보할 수 있는 기회를 얻었다.

한편, 내포긴들체험마을은 지난 8월 '제 6회 행복마을만들기 콘테스트'에서 소득체험분야 2등, 농협중앙회가 주관한 '제 2회 깨끗하고 아름다운 농촌마을 가꾸기 경진대회'에서도 은상을 수상하며 선도적인 농촌체험마을로 거듭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