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 필름제조 공장서 유해가스 유출… 2명 병원 이송
청주 필름제조 공장서 유해가스 유출… 2명 병원 이송
  • 신동빈
  • 승인 2019.12.02 12: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신동빈 기자] 청주의 한 필름제조 공장에서 가스유출 사고가 발생해 2명이 다쳤다.

충북소방본부에 따르면 2일 오전 10시 16분께 청원구 오창읍의 한 공장에서 배관공사 중 유해가스인 디클로로메탄이 유출됐다.

이 사고로 이곳에서 일하던 A(35)씨와 B(27)씨가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다. A씨는 상태가 위중한 것으로 알려졌다.

디클로로메탄이 호흡기나 피부에 노출될 경우 중추신경억제 작용을 일으켜 기관지염 및 폐부종 등을 유발하며 고농도 노출 시에는 사망에까지 이를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