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역세권개발 추진위, 충주~판교 직통 열차 운행 건의
충주역세권개발 추진위, 충주~판교 직통 열차 운행 건의
  • 정구철 기자
  • 승인 2020.01.13 16: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정구철 기자] 충주역세권개발 추진위원회는 13일 중부내륙철도 충주~판교 직통열차 운행을 국토교통부에 건의했다.

추진위는 건의문에서 "충주~강남·동서울 구간 고속버스는 하루 왕복 106회 운행하지만 충주~서울역 간 열차는 무궁화호 왕복 1회에 그치고 있다"면서 이같이 요구했다.

또 "충주역~판교역 간 거리는 96.2㎞로, 시속 150~200㎞로 운행하면 충주역에서 서울 강남역까지 50분이면 갈 수 있다"면서 "고속버스보다 50분이나 단축돼 하루 9천여명에 달하는 버스 수요를 흡수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

특히 "중부내륙철도 1단계 공사를 마치는 대로 충주~판교 열차를 왕복 70회 이상 운행하는 것이 바람직하다"며 "평일에도 탑승객 수는 만원에 가까울 것"이라고 주장했다.

중부내륙선 철도 이천(부발)~충주(수안보) 구간은 2023년 완공될 계획이며 내년에 1단계 공사가 마무리될 것으로 예상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