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규석 전 한국당 충북도당 사무처장, 총선 출마선언
이규석 전 한국당 충북도당 사무처장, 총선 출마선언
  • 김미정 기자
  • 승인 2020.01.20 1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주흥덕 출마…변화·혁신으로 보수정당 재건 약속
이규석 전 자유한국당 충북도당 사무처장이 20일 충북도청에서 출마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이규석 전 자유한국당 충북도당 사무처장이 20일 충북도청에서 출마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중부매일 김미정 기자] 이규석 전 자유한국당 충북도당 사무처장이 20일 제21대 총선 청주흥덕 지역구 출마를 공식화했다.

이 전 사무처장은 이날 충북도청 브리핑룸에서 출마기자회견을 열어 "정치신인 이규석이 변화와 혁신, 바른정치로 보수정당을 재건하고 국회를 국민에게 돌려드리겠다"며 "국민을 위한 국회, 국민을 위한 바른정치, 국민을 위한 정치인의 모습을 만들어낼 것을 확실히 약속드린다"고 의지를 밝혔다.

이 전 사무처장은 "해괴한 공직선거법과 무소불위의 공수처(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가 탄생했지만, 이제 마지막 남은 만회의 길을 향해 청주흥덕구에서 총선 출마라는 험난한 여정을 시작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그는 "'식물국회', '동물국회'라는 비판에서 한국당도 자유로울 수 없다"며 "다만 대한민국 70년 역사의 번영을 바탕으로 자유민주주의 수호, 자유시장경제 지지를 당당하게 외칠 수 있는 정당은 바로 한국당"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이번 선거는 입법부를 정부의 하청업체로 여기는 현 정권과 더불어민주당의 반의회정치를 불식시킬 마지막 기회로, 반성과 참회의 4년이 도약과 희망의 4년으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제가 변화를 만들겠다"고 덧붙였다.

이 전 사무처장은 국회 교섭단체 정책연구위원, 새누리당 중앙당 조직국장 등을 역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