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남대서 민속놀이 즐기고 영동 와인터널서 '힐링'
청남대서 민속놀이 즐기고 영동 와인터널서 '힐링'
  • 박재광 기자
  • 승인 2020.01.22 16: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동, 과일나라 테마공원·옥계폭포 등 감성코스 인기
보령, 대천테마파크 스케이트·무궁화수목원 눈썰매장

[중부매일 윤여군 기자]친지가족들을 오랜만에 만나 담소를 나눌 수 있는 민속최대의 명절 설. 차례를 지내고 성묘를 한뒤 귀향·귀성길에 들를 만한 여행지들이 산재해 있다.

설날인 25일을 제외하고 연휴기간 정상운영하근 청남대를 비롯해 영동와인터널, 낭만의 대천 겨울바다 등 가족들과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는 곳이다. / 편집자

 

영동와인터널

영동읍 매천리 영동의 명품 와인을 소재로 길이 420m로 규모로 조성된 와인터널은 겨울에도 쾌적한 실내 관람 여건을 자랑한다.

영동와인이 가진 다양한 매력을 한껏 느낄 수 있으며, 전시, 시음, 체험, 판매 등이 한곳에서 이뤄지는 등 와인과 미디어 예술이 조화됐다.

명절 당일인 25일만 휴무이고, 전후 연휴기간에는 정상 운영된다.

영동읍 과일나라테마공원 내에 조성된 '세계과일조경원'은 아열대 및 열대 식물 57종 230주의 다양한 식물이 식재돼 특별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겨울이지만 화려하고 생동감 있는 분위기 속에서 바나나, 파인애플, 파파야 등 친숙한 열대과일·식물을 만날 수 있으며, 연휴에도 자유롭게 둘러 볼 수 있다.

박연폭포라고도 불리는 심천 옥계폭포는 영하권을 맴도는 겨울이 되면, 30m의 높이에서 쏟아지는 물줄기가 얼어 얼음기둥으로 변신하는 모습을 볼 수 있다.

송호관광지는 감성코스로 인기를 끌고 있다.

황간면에는 달도 머물다 간다는 월류봉과 그 주위 둘레길이 유혹한다.

인근 매곡면 국지도 906호선에 위치한 괘방령에는 '장원급제길'이 있다.

청남대

청남대 본관 전경 /중부매일DB
청남대 본관 전경 /중부매일DB

청남대관리사업소(소장 강성환)는 '설날'을 맞아 고향을 찾은 귀성객과 일반 방문객의 연휴 휴식과 관람을 위해 설날 당일인 오는 25일을 제외한 연휴기간(24일, 26~27일) 정상 개관키로 했다.

설 연휴기간 동안 승용차는 예약 없이 입장 가능하다.

청주 문의면 소재 매표소 또는 청남대 정문매표소에서 입장권을 구입(오전 9시부터 오후 3시30분까지 입장)해 오후 5시까지 관람할 수 있다.

청남대는 설 연휴부터 정월대보름 기간(24일~2월 9일)에는 윷놀이, 투호놀이, 제기차기, 팽이놀이, 굴렁쇠, 고리던지기 등 다양한 전통 민속놀이 체험장을 운영, 명절분위기를 느끼고 체험할 수 있게 해 관람객들에게 특별한 즐거움과 추억을 선사할 예정이다.

또 관람객들을 위해 난로에 몸을 녹이며 따뜻한 차를 마실 수 있는 부스를 운영하고 핫팩도 무료로 제공한다./장병갑

설 연휴에도 보령 주요 관광지 정상 운영, 겨울별미도 다채

낭만의 겨울바다 보령

낭만의 겨울바다를 내려다보며 즐길 수 있는 대천해수욕장 스케이트 테마파크장은 설 연휴 기간 쉬지 않고 운영한다. 운영은 평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 30분까지이며, 입장료는 무료이고 장비 대여료는 아이스링크 및 민속썰매장 2천원, 아이스튜브슬라이드는 3천원이다.

보령무궁화수목원(성주면 성주리 251-8)의 눈썰매장도 설 명절 당일인 25일을 제외하고 24일과 26~27일 정상 운영한다. 운영은 오전 10시부터 낮 12시, 오후 1시부터 오후 4시까지이고, 튜브 눈썰매 대여료 2천원만 있으면 이용이 가능하다. 눈썰매장은 슬로프 77m, 폭 9m의 규모다.

해안선을 따라 대천항까지 왕복 2.3km 구간을 오가며 백사장과 바다 풍경을 동시에 감상할 수 있는 보령 스카이바이크도 설 당일인 25일만 오후 2시부터 운영하고 24일과 26~27일은 평상시와 같이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운영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