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하이닉스, 코로나19 밀접접촉자 발생…경기 이천 교육장 폐쇄
SK하이닉스, 코로나19 밀접접촉자 발생…경기 이천 교육장 폐쇄
  • 이민우 기자
  • 승인 2020.02.19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이완종 기자] SK하이닉스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밀접 접촉자가 발생해 경기도 이천 사업장 건물을 폐쇄했다.

SK하이닉스는 지난주 입사한 신입직원 중 한 명이 대구에서 발생한 코로나19 확진자 한 명과 밀접접촉자로 구분돼 보건당국으로부터 연락을 받고 회사 지침대로 교육을 함께 받던 신입 직원 280여 명을 자가격리 조치했다고 19일 밝혔다.

SK하이닉스는 교육장인 유니버시티 건물(SKHU)을 현재 폐쇄했다. SKHU 건물 1층 병원 또한 방역 및 폐쇄가 이뤄졌다. 다만 교육생들은 실제 공장 내부에는 출입하지 않은 것으로 확인 돼 공장까지 폐쇄하지는 않았다고 밝혔다.

SK 하이닉스 관계자는는 "교육생은 한 반에 30여 명인데 선제적 조치를 위해 280여 명 모두 자가 격리 지침을 내렸다"며 "경기도 이천 공장 가동에는 지장이 없는 상태"라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