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 여성활동가 33인, 장기수 천안시장 예후보 여성정책 지지선언
천안 여성활동가 33인, 장기수 천안시장 예후보 여성정책 지지선언
  • 유창림 기자
  • 승인 2020.02.20 09: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안지역 여성활동가 33인이 장기수 여성정책 지지선언을 한 이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장기수 캠프 제공
천안지역 여성활동가 33인이 장기수 여성정책 지지선언을 한 이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장기수 캠프 제공

[중부매일 유창림 기자] 천안 여성활동가 33인이 천안시장 보궐선거에 출사표를 던진 장기수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 여성 정책 지지선언을 했다.

장 예비후보 선거 사무실에서 지난 19일 진행된 지지선언에서 이들은 "장 예비후보의 여성정책을 적극 지지한다"며 "성평등 정책이 시정의 중심으로 올라오도록 고민하는 후보군이 더 많아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불평등에 대한 문제의식과 사회문화적 맥락과 구조를 이해하는 진실한 사람이 천안시장으로 선출되기를 바란다"며 장 예비후보의 여성 정책을 소개했다.

장 예비후보는 지난 5일 천안시청 브리핑실에서 여성정책을 발표했다. 이 자리에서 여성의 삶을 존중하며 평등한 참여로 함께하는 여성친화도시를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천안형 여성친화기업 육성을 통해 여성이 일하기 좋은 일자리를 만들고 한부모·비혼가정·장애여성의 맞춤형 지원체제를 구축하겠다고 공약했다.

이 밖에 여성의 안전을 보장하는 범죄 없는 안전시스템을 마련하겠다고 제안하는 등 다양한 여성정책을 제안한 바 있다.

이날 지지 선언을 한 여성 활동가들은 "여성과 수평적인 네트워크를 이루고 균형의 영향력을 발휘하는 리더가 필요하다"며 "오랫동안 여성들과 함께 현장에서 따뜻한 공동체를 만들고자 노력해 온 후보를 환영한다"고 말했다.

이날 지지선언을 한 여성활동가 33인은 공정한대의민주주의연구모임, 천안시장애인성폭력상담소, 천안여성회, 천안젠더모임 등에서 활동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