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여파… 부적까지 등장
코로나19 여파… 부적까지 등장
  • 이지효 기자
  • 승인 2020.02.24 15: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임시취재팀 이지효 기자] ○… 코로나19 사태가 '심각' 상황에 이르면서 SNS에서는 코로나19를 막아보자는 취지의 부적까지 등장.

직장인 A씨는 24일 지인으로부터 '(코로나19 막기 위해) 부적 지니고 계세요' 라는 메시지와 함께 노란바탕에 붉은 글씨로 '코로나19 어딜 때찌 접근금지 부적'이라고 쓰여진 부적을 함께 받았다고.

A씨는 "보내준 지인은 *톡 프로필 사진으로 바꿔 놓으라며 건강을 염려해 줬다"며 "오죽 세상이 흉흉하면 코로나19를 막기위한 부적이 돌아다닐까 싶어 씁쓸하다"고 한마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