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향대천안병원, 코로나19 국민안심병원 지정
순천향대천안병원, 코로나19 국민안심병원 지정
  • 유창림 기자
  • 승인 2020.02.28 11: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유창림 기자]순천향대학교 부속 천안병원(병원장 이문수)이 27일 보건복지부와 대한병원협회로부터 국민안심병원에 지정됐다.

국민안심병원은 감염 걱정 없이 진료를 받을 수 있는 병원이다. 호흡기질환 환자와 일반 환자의 동선을 분리함으로써 병원을 찾는 환자들이 코로나19 감염 불안을 덜고 진료를 받을 수 있다.

순천향대천안병원은 환자분류, 호흡기 환자 외래 진료구역 분리, 대상자조회, 의료진방호 등 모든 기준을 충족해 국민안심병원에 지정됐다.

이문수 병원장은 "성인, 소아, 응급환자 등으로 분리된 선별진료소를 운영함으로써 감염병 예방과 확산방지를 위해 총력을 다하고 있다"며, "안심병원답게 지역주민들이 안전하게 건강을 돌볼 수 있는 환경을 지속적으로 유지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 말했다.

사진: 순천향대천안병원 선별진료소 모습. 순천향대천안병원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