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서울대 교수진, 보직수당 20% 1년간 반납
남서울대 교수진, 보직수당 20% 1년간 반납
  • 유창림 기자
  • 승인 2020.03.24 13: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서울대학교 윤승용 총장. /남서울대 제공
남서울대학교 윤승용 총장. /남서울대 제공

[중부매일 유창림 기자]남서울대학교(총장 윤승용)는 코로나19 사태로 온라인 원격수업이 장기화됨에 따라 총장을 비롯한 보직 교수들이 보직수당의 20%를 1년간 반납하기로 했다고 24일 밝혔다.

반납한 수당은 1년간 총 2억원 정도로 이는 유학생 격리수용 등 유학생에 대한 특별 관리와 캠퍼스 방역, 건물 통제 등에 투입된 비용과 온라인 수업 제작 및 운영에 소요된 비용으로 인해 발생한 재정적 손실을 메우는데 쓰인다.

특히, 윤승용 총장은 월 100만원씩 1년간 총 1천200만원을 출연, 이번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재학생을 위한 장학금을 신설해 운영키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