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부, 각급 학교 온라인 개학 검토
교육부, 각급 학교 온라인 개학 검토
  • 박성진 기자
  • 승인 2020.03.25 19: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박성진 기자] 교육부가 코로나19 확산세가 이어지면 온라인으로 개학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교육부는 25일 "등교 개학과 온라인 개학을 동시에 고려하고 있다"며 "학교나 지역사회에서 학생이나 교직원이 감염돼 휴업이 연장될 가능성에 대비하는 차원"이라고 밝혔다.

초등학교와 중학교는 온라인으로 개학하고, 고등학교는 등교 개학을 하는 등 학교급별이나 지역별로 개학방식을 달리하는 방안에 대해 교육부 관계자는 "개학 방식과 시기는 코로나19 상황에 맞춰 결정할 방침이어서 지금 말씀드리는 것은 어렵다"고 대답했다.

하지만 교육계에서는 전국적으로 등교 개학과 온라인 개학이 병행될 것으로 보고 있다.

이에 따라 각 교육청은 교육부가 온라인수업 '일반모델'을 개발하는 것을 돕기 위해 '원격교육 시범학교'를 선정해 다음 주부터 운영하기로 했다.

교육부는 온라인 수업을 수업일수와 수업시수(이수단위)로 인정하기로 가닥을 잡고 이를 위한 '원격수업운영 기준안'을 마련하고 있다.

한편 유은혜 부총리는 이날 대입 일정 조정 여부와 관련해 "개학일이 확정되면 결정하겠다"는 기존 입장을 재차 확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