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미술협회 영동군지부 제11대지부장에 김길남
한국미술협회 영동군지부 제11대지부장에 김길남
  • 윤여군 기자
  • 승인 2020.03.26 13: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길남 지부장

[중부매일 윤여군 기자]사단법인 한국미술협회 영동지부 제11대 지부장에 학산면 박계리 출신인 김길남(55) 씨가 선출됐다.

신임 김길남 지부장은 최근 열린 제26차 영동미술협회 정기총회에서 선출돼 영동지역의 문화예술 발전에 일익을 담당하게 됐다.

김길남 지부장은 한국미술협회 영동지부 회원전 외 국내외 회원전 초대전 등 다수 활동하였으며 대한민국미술대전 및 동아예술대전 최우수상 수상, 방과 후 우수지도자 2회 최우수지도자상 수상 동아예술상 및 영동교육지원청 교육장상 수상과 충북미술협회 공로패 및 영동미술협회 감사패를 수여받았다.

이외에도 영동문화원 및 영동군 장애인복지관 등 심사 다수, 한국미술협회 여성분과장 및 충북문화재단 플랫폼 사업, 영동군 장애인복지관 한국화 지도강사와 대전, 영동, 돌채회 화실을 운영하기도 했다.

현재 동아예술 및 동아국제미술협회 초대작가, 한국미술협회 충북 도지회 원로권익정책위원장을 역임하고 있다.

김 지부장은 "앞으로 한국미술협회 영동지부 회원들의 권익을 위해 힘쓰겠으며 영동예술의 활성화와 한국미술협회 영동지부의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정기총회에서 11대 김길남 지부장과 함께 부회장에 류원호, 최경숙 씨가, 사무국장에 박남숙 씨가 임명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