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군, 재해예방을 위한 하천유지관리사업 추진 박차
증평군, 재해예방을 위한 하천유지관리사업 추진 박차
  • 송창희 기자
  • 승인 2020.03.26 1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증평군이 6억 8천만원을 투입해 여름철 태풍과 집중호우로 자연재해를 막기 위한 하천유지관리사업한을 추진한다. / 증평군 제공
증평군이 6억 8천만원을 투입해 여름철 태풍과 집중호우로 자연재해를 막기 위한 하천유지관리사업한을 추진한다. / 증평군 제공

[중부매일 송창희 기자] 증평군은 여름철 태풍과 집중호우로 자연재해를 막기 위해 하천유지관리사업에 6억 8천만원을 투입한다.

증평군은 토사 퇴적과 유수지장목 등 하천 흐름을 방해하는 요인을 사전에 제거하기 위해 지방하천에 대한 일제점검을 실시, 보강천·삼기천·문방천·문암천을 대상지로 선택했다.

보강천 상류구간과 삼기천 하류구간 준설작업은 지난 18일 착공했으며, 보강천 하류구간 준설과 유수지장목 정리 작업도 이 달 말 착공을 앞두고 있다.

또 4월에는 문방천과 문암천 일원 유수지장목 제거사업을 시작한다.

증평군은 모든 사업을 우기가 시작되는 6월 이전에 마친다는 계획이다.

증평군 관계자는 "주민의 안전과 재산피해를 최소화하고 깨끗한 하천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