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기자회견도 '사회적 거리두기'
충북도, 기자회견도 '사회적 거리두기'
  • 장병갑 기자
  • 승인 2020.03.26 16: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도가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일환으로 26일부터 코로나19 브리핑을 기존의 도청 브리핑룸에서 더 넓은 도청 대회의실로 옮겨 진행했다. 브리핑 참석자들은 모두 마스크를 착용하고 좌석간 간격을 2m 이상 유지하기로 했다. / 김용수

[중부매일 장병갑 기자] 충북도가 '사회적 거리두기' 일환으로 기존 도청 기자회견장에서 진행하던 코로나19 기자회견을 대회의실에서 진행키로 했다.

충북도는 26일 코로나19관련 기자회견을 대회의실에서 진행한 가운데 다음달 5일까지 이 같은 방침을 유지키로 했다.

특히 기자회견에 참여하는 사람들은 마스크를 착용하고, 구간 내 2m 이상 간격을 유지해야 한다.

도 관계자는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이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방지에 상당히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모든 도민들이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에 적극 동참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