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민주당 정치신인 후보자 4인 공동선언
충북 민주당 정치신인 후보자 4인 공동선언
  • 장병갑 기자
  • 승인 2020.03.30 18: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곽상언·김경욱·이장섭·임호선 "정치혁신·균형발전 역할 다할것"
30일 더불어민주당 충북도당에서 열린 '新정치인의 정치혁신·충북균형발전 공동선언'에서 임호선(증평·진천·음성, 왼쪽부터), 이장섭(청주서원), 곽상언(보은·옥천·영동·괴산)후보가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 김용수
30일 더불어민주당 충북도당에서 열린 '新정치인의 정치혁신·충북균형발전 공동선언'에서 임호선(증평·진천·음성, 왼쪽부터), 이장섭(청주서원), 곽상언(보은·옥천·영동·괴산)후보가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 김용수

[특별취재팀 장병갑 기자] 충북지역 더불어민주당 정치신인 후보자 4인이 도내 균형발전과 정치혁신을 통한 공정하고 깨끗한 정치문화 실현에 앞장설 것을 약속했다.

21대 총선 민주당 곽상언(보은·옥천·영동·괴산군)·김경욱(충주시)·이장섭(청주시서원구)·임호선(증평·진천·음성군) 후보는 30일 충북도당 대회의실에서 '정치혁신과 충북균형발전을 위한 더불어민주당 정치신인 후보자 4인 공동선언'을 발표했다.

김경욱 후보는 일정상 이날 현장에는 참석하지 못했다.

이날 행사에서 공동선언을 제안한 이장섭 후보가 공동선언의 의미 및 취지를 설명한 후에 후보들이 함께 공동선언문을 낭독했다.

후보들은 "과감한 정치혁신을 위해 국회 회의 불출석시 세비 삭감과 아울러 의원 스스로의 징계규정을 만들어 혁신의 주체로 나서겠다"며 "일하는 국회를 위해 국회운영의 상시화와 국민입법참여를 보장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국민 눈높이에 맞는 투명성 확보를 위해 국회의원 윤리의무 강화와 국민소환제 도입을 강력하게 추진하겠다"며 "충북의 균형발전을 위해 공동의 노력을 다 할 것이며, 문화편의설과 생활·생산기반시설이 부족한 곳부터 함께 개선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공동선언문 낭독 후에는 '충북 균형발전', '국회의원 국민소환제', '일하는 국회', '정치개혁'을 실현해 국민 곁으로 더 가까이 다가가겠다는 것을 다짐하는 현수막 퍼포먼스도 있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