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 부성1동, 민·관 합동 취약계층 지원
천안 부성1동, 민·관 합동 취약계층 지원
  • 송문용 기자
  • 승인 2020.04.07 1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송문용 기자]천안시 부성1동(동장 서병훈)은 코로나19가 확산되는 기간이었던 지난 2월부터 복지사각지대 구조를 위해 취약계층 1천여 가구를 대상으로 밑반찬 및 구호용품 등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각종 자생단체인 행복키움지원단, 주민자치위원회, 새마을협의회(부녀회), 바르게살기협의회 등에서 삼계탕, 죽, 김치, 장조림 등을 직접 만들어 각 가정의 문 앞에 전달했으며, 따뜻하고 정성 가득한 음식 제공으로 주민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수혜자인 한 독거노인은 "이렇게 어려운 시기에 정성들여 만든 따뜻한 음식을 가져다줘서 감사하다"며 "멀리 있는 자식들보다 가까이 있는 봉사단체에게 더 고마움을 느낀다"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

서병훈 부성1동장은 "우울증과 불안 등으로 시달리고 있는 취약계층에게 코로나19 위기상황에도 희망의 손길을 뻗쳐준 부성1동 자생단체장들을 비롯해 회원들에게 무한한 감사를 느낀다"고 밝혔다.

한편 부성1동 맞춤형복지팀은 부성1동 행복키움지원단과 함께 1천여 가구에 행복배달꾼 역할을 톡톡히 하며 큰 호응을 얻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