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경찰서 소속 경위 순찰차서 숨진채 발견
영동경찰서 소속 경위 순찰차서 숨진채 발견
  • 신동빈
  • 승인 2020.04.09 23: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신동빈 기자] 9일 오후 9시께 충북 영동군의 한 지구대 소속 경찰이 순찰차 안에서 총상을 입고 숨진 채 발견됐다.

숨진 A경위는 이날 오후 6시 10분께 약국을 다녀오겠다면서 홀로 순찰차를 끌고 지구대를 나섰다,

경찰은 A경위가 장시간 연락이 닿지 않자 그에 대한 소재파악에 나섰다. 같은 시간 가족들도 A경위와 연락이 닿지 않는다며 소재파악을 요청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가족과 지구대 동료 등을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