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대, 기업연계형 연구개발(R&D) 인력양성 사업 선정
교통대, 기업연계형 연구개발(R&D) 인력양성 사업 선정
  • 정구철 기자
  • 승인 2020.05.14 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정구철 기자] 국립한국교통대학교(총장 박준훈) 인력양성사업단이 중소벤처기업부가 지원하는 기업연계형 연구개발(R&D) 인력양성 사업에 '수송용 에너지저장 시스템'이라는 과제명으로 최종 선정됐다.

이에 따라 향후 5년 간 총 18억 원의 사업비를 지원받게 되며 화공신소재고분자공학부와 전기공학과, 교통시스템공학과 대학원을 중심으로 충남북, 경북, 서울지역 중소기업 12곳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사업을 진행하게 된다.

인력양성사업단은 이 기간 동안 산업계가 요구하는 현장 중심의 연구인력을 양성해 취업으로 연결하는 고급인력양성의 신모델을 구축하기 위해 지역 내 중소기업과 대학원생을 공동 선발하고 캡스톤디자인과 기업애로기술 해결, 연구개발, 시제품 제작 등의 프로젝트를 수행할 계획이다.

특히, 사업에 참여한 대학원생의 80% 이상이 졸업 후 동종 중소기업에 채용될 예정이다.

한국교통대 산학협력단은 이번 사업을 위해 지난 3월 5일 국내 대학교로는 처음으로 한국전지산업협회와 이차전지 소재·부품·장비 국산화를 위한 MOU를 체결했으며 충북테크노파크 차세대에너지센터, 충남테크노파크 자동차 R&D 센터, 전북테크노파크 이차전지센터와 학생 교육실습 및 취업연계 관련 사항에 대해 협력하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