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산농기센터 '특수 미니수박' 품평회서 호평
논산농기센터 '특수 미니수박' 품평회서 호평
  • 나경화 기자
  • 승인 2020.05.20 1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나경화기자]논산시 농업기술센터(소장 장익희)는 지난 18일 소비자 기호에 맞는 미니수박을 새로운 소득작목으로 육성하기 위한 특수(미니)수박 품평회를 개최했다.

시는 최근 1인 가구와 핵가족화가 가속화되면서 부담없이 한 번에 먹을 수 있는 크기를 선호하는 소비자층이 늘어가는 수요트렌드에 맞춰 미니수박을 선정, 재배하기로 결정했다.

이 날 품평회에는 김진호 의장을 비롯해 농업인,농협 등 유통관계자, 관련 공무원 등 40여명이 참석했으며, 소과용인 블랙토이(속빨강), 블랙비(속노랑), 드림망고와 일반 수박 빠르미 등 4종의 수박에 대한 특성 설명과 시식이 이뤄졌다.

참석한 관계자들은 미니수박이 먹기 좋은 크기이면서 일반 수박과 비교했을 때 당도나 맛이 전혀 부족하지 않다며 좋게 평가했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시장 가능성이 입증된 특수수박의 안정적인 재배기술을 확립하고, 우리지역 수박농가의 새로운 소득작목으로 성장 발전시켜 나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