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서 민식이법 위반 첫 사고 발생
청주서 민식이법 위반 첫 사고 발생
  • 신동빈 기자
  • 승인 2020.05.28 18: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신동빈 기자] 일명 민식이법(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시행 후 충북에서 첫 위반 사고가 발생했다.

청주흥덕경찰서는 어린이보호구역(이하 스쿨존)에서 초등학생이 탄 자전거를 들이받은 혐의로 20대 남성 A씨를 입건했다고 28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21일 낮 12시께 흥덕구 운천동의 스쿨존에서 자전거를 탄 10대 초등학생 B군을 자신의 차량으로 들이받았다.

B군은 전치 2주의 상해를 입은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피해자가 민식이법 적용 대상이라 운전자에게 개정된 법률을 적용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