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중앙부처 가교역할' 세종사랑협력관 위촉
'세종-중앙부처 가교역할' 세종사랑협력관 위촉
  • 홍종윤 기자
  • 승인 2020.07.02 14: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홍종윤 기자] 세종시가 행정수도 완성 등 시정 관련 주요현안에 대한 중앙 부처 내 공감대를 형성·확산하기 위해 중앙부처 공무원을 대상으로 '세종사랑협력관'을 위촉, 운영한다.

시는 2일 도담동 싱싱문화관에서 이춘희 시장과 관계 공무원 등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세종사랑협력관' 간담회를 열고, 세종 발전을 위한 협조를 당부했다고 밝혔다.

세종사랑협력관은 세종시 출신자나 근무 경력이 있는 자 중 현재 중앙부처에서 재직 중인 공무원으로, 지난 4월부터 부서추천 등을 통해 대상자 119명을 파악, 이 가운데 15명이 최종 선정됐다.

시는 세종사랑협력관을 대상으로 상·하반기에 한 번씩 연 2회에 걸쳐 간담회를 열고, 행정수도 완성 등 시 주요현안, 시정 발전 아이디어 및 중앙부처 정책 동향 등에 대해 소통하고 협력할 예정이다.

시는 세종사랑협력관 구성·운영을 통해 세종시 발전을 위한 중앙부처와의 공감대를 형성하고 인적 네트워크를 강화하는 것은 물론, 세종인의 자긍심이 고취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춘희 시장은 "국가계획에 따라 건설되는 세종시의 특수성으로 인해 중앙부처와 협력이 필수적"이라며 "앞으로 우리 시가 행정수도로 발전할 수 있도록 세종사랑협력관이 중앙부처와 공감대를 형성해 나가는데 첨병 역할을 해주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