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세현 아산시장 "코로나19 위기극복 성금 급여 30% 기부"
오세현 아산시장 "코로나19 위기극복 성금 급여 30% 기부"
  • 문영호 기자
  • 승인 2020.07.22 0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세현 아산시장
오세현 아산시장

〔중부매일 문영호 기자 〕오세현 아산시장은 코로나19로 인한 위기 극복에 동참하고자 지난 4개월 간 매달 급여의 30%를 모아 기부했다.

시에 따르면 오 시장은 앞서 지난 3월 30일 충청남도 기자회견에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주민의 고통을 분담키 위한 충청남도 지자체장 급여 일부 기부 운동에 동참하기로 결정했다.

오 시장이 모금한 금액은 총 1천30여만원으로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

기부한 금액은 관내 사회복지시설 방역 소독비 지원, 코로나19 취약계층을 위한 마스크 구입, 전통시장 영세 소상공인 생계비 지원사업 등에 쓰일 예정이다.

오세현 시장은 "작은 정성이 마중물이 되어 코로나19로 고통받는 시민들에게 힘이 되길 바란다"며 "지역사회 곳곳에 따뜻한 마음이 전달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