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훈장' 이재환 목사, 미평여자학교에 행복나눔식탁 후원
'국민훈장' 이재환 목사, 미평여자학교에 행복나눔식탁 후원
  • 박성진 기자
  • 승인 2020.07.30 14: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박성진 기자] 법무부 소년보호위원 청주소년원협의회 이재환 목사가 '국민훈장 목련장' 수상을 기념해 미평여자학교(청주소년원) 학생들에게 행복나눔식탁(100만원 상당)을 후원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미평여자학교 교감 등 3명이 색소폰 연주를 학생들에게 선사하기도 했다.

최근 정부과천청사에서 열린 범죄예방대상 시상식에서 이 목사는 1985년도 소년보호위원으로 위촉된 뒤 36년 동안 종교지도, 멘토링활동, 자기성장수업, 기관 및 전국단위 소년원행사 참여, 물품지원 등 청소년 선도에 기여한 공으로 국민훈장 목련장을 받았다. 이 목사는 "학생들과 수상의 기쁨을 함께 나누고 싶어 행복나눔식탁을 후원하게 됐다"며 "코로나19로 더욱 어려워진 환경이지만 힘을 내서 생활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