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석대, 2학기 수업 대면·비대면 병행 진행
우석대, 2학기 수업 대면·비대면 병행 진행
  • 송창희 기자
  • 승인 2020.07.30 1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송창희 기자] 우석대학교(총장 남천현)가 대면과 비대면을 병행하는 방식으로 2학기 수업을 진행한다.

우석대학교는 코로나19 상황이 현재와 같은 생활 속 거리두기 수준일 경우를 전제로 2학기 수업 운영에 있어 실험·실습·실기와 20명 이하 이론 교과목은 대면수업으로 진행하기로 했다.

20명을 초과한 이론 교과목은 학생들의 동의를 받아 대면수업을 허용할 계획이다.

대면수업 시에는 입실 전 발열 체크와 마스크 착용 등 코로나19 예방수칙을 준수하며 강의를 진행할 방침이다.

김성희 교무처장은 "학생들의 안전한 학습권 보장과 수업의 질 향상을 위해 교과목 특성과 규모에 맞는 효율적 수업이 운영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우석대학교는 각 호관 건물의 출입문 일부를 폐쇄하고 내방객을 대상으로 마스크 의무 착용, 발열 체크, 손 소독, 열화상 감지 카메라 통과 등 출입자들의 건강 상태를 점검하고 있으며, 강의실을 비롯한 다중이용 시설에 대한 방역소독도 주기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송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