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중호우 영향… 충북지역 초·중·고 5개교 휴업
집중호우 영향… 충북지역 초·중·고 5개교 휴업
  • 박성진 기자
  • 승인 2020.08.03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박성진 기자] 충북지역 초·중·고등학교 5곳이 수해로 휴업을 했다.

3일 충북도교육청에 따르면 전날 내린 폭우로 학교시설이 피해를 보거나 도로 유실 등으로 등교가 어려운 충주 충원고, 음성 삼성중과 단양 소백산중, 어상천초, 별방초가 이날 임시휴업했다.

충원고와 어상천초는 학사 일정을 조정해 4일부터 여름방학에 들어가기로 했다. 삼성중과 별방초는 이날 수해복구 상황 등을 지켜본 뒤 추가 휴업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소백산중은 이날 하루만 휴업하기로 했다. 이번 폭우로 도내 학교 시설 6곳이 폭우 피해를 봤다. 도교육청은 이들 시설에 예비비 등을 투입해 긴급 복구작업을 벌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