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전국 첫 '점자 결산서' 제작
대전시, 전국 첫 '점자 결산서' 제작
  • 김금란 기자
  • 승인 2020.08.04 1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년 결상서 점자책·음성파일 제작 행정소외계층 배려

[중부매일 김금란 기자] 대전시는 시각장애인을 비롯한 행정소외계층을 위해 처음으로 점자결산서와 음성파일을 제작했다고 4일 밝혔다.

대전시에 따르면 시는 2019회계연도 '대전 살림, 한눈에 쏙!' 알기 쉬운 결산서' 를 점자책과 음성파일로 제작해 시각장애인들과 행정소외계층에게 제공한다.

결산서는 시디(CD)로 제작해 대전점자도서관과 시각장애인협회에 비치하고, 음성파일은 시 홈페이지에 게재해 시민 누구나 쉽게 결산보고서를 접할 수 있도록 했다.

방대한 결산서를 핵심내용만 요약, 제작하면서 어려운 회계용어를 쉬운 용어로 설명하고, 표와 그래프를 최대한 활용해 시각적으로 보기 쉽게 표현했다.

성기문 시 자치분권국장은 "시 살림살이에 대한 이해도를 높임으로써 시민들이 시정에 더욱 관심을 가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